SAS코리아, ‘SAS 뱅킹 이노베이션 포럼’ 성료

-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 기반 솔루션 활용한 성공적인 금융 디지털 혁신 방안 공유
- ATB 파이낸셜·NH농협은행, SAS 바이야로 업무 생산성 향상 및 최적의 고객 서비스 제공

세계적인 분석 선두 기업 SAS(쌔스)코리아(www.sas.com/korea)가 6일(수)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국내 주요 금융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ML) 기반의 성공적인 디지털 혁신 전략을 제시하는 SAS 뱅킹 이노베이션 포럼(SAS Banking Innovation Forum)을 성황리에 마쳤다.

블록체인과 같은 신기술 등장, 바젤은행 감독위원회(BCBS)의 시장리스크 규제(FRTB) 개정안 승인 등 금융 산업을 둘러싼 규제 및 환경이 급변하고 있다. 이에 은행을 포함한 국내 금융기관들은 인공지능 기반의 예측 분석 솔루션을 활용해 글로벌 금융 규제에 대응할 수 있는 사기 및 리스크 관리 역량을 강화하고 동시에 실질적인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새로운 디지털 혁신 전략 수립을 필요로 하고 있다.

SAS는 이번 포럼에서 인공지능, 디지털 혁신 등 올해 금융권 주요 키워드를 중심으로 고급 분석 기반의 SAS 리스크 관리 및 사기방지 관리 솔루션, 고객 경험분석(CI) 솔루션을 소개하고 글로벌 금융 기업들의 인공지능 적용 사례와 이를 통한 국내 금융권의 활용 전략을 공유했다.

이번 SAS 뱅킹 이노베이션 포럼에는 박병진 PWC컨설팅 이사, 이기범 페니로이스 컨설팅 팀장 등 다양한 업계 관계자가 연사로 참여했으며, ▲금융 산업 적용을 위한 인공지능 강화학습 전략 ▲인공지능 기반의 고객 여정 최적화 전략 ▲신용 관리를 위한 머신러닝 모형 ▲자금세탁방지(AML) 시스템을 활용한 무역기반자금세탁(TBML) 대응 방안 ▲바젤Ⅲ 시장리스크 규제 개정안에 따른 효율적 시장 리스크 관리 등 세부 세션을 통해 강화된 금융 규제에 대한 이해를 돕고 디지털 혁신을 위한 실질적인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활용 방안을 제시했다.

인공지능 기반의 엔터프라이즈 분석 플랫폼 ‘SAS 바이야(SAS Viya)’는 글로벌 금융 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한다. 캐나다 앨버타 주정부 은행인 ATB 파이낸셜(ATB Financial)은 SAS 바이야 솔루션을 도입, 클라우드 기반 분석 시스템을 고도화함으로써 데이터 분석 처리 시간을 절반으로 줄이고 업무 생산성을 25% 향상시켰다. NH농협은행은 기업 고객의 빅데이터를 효과적으로 탐색하고 고객별 상품 추천, 이탈 가망도에 따른 고객 관리, 소호 고객 발굴 등 개인별 맞춤형 서비스를 확대했다. 이 외에도 신용 스코어링(Credit Scoring)을 포함한 리스크 관리, 자금세탁방지 등의 분야에 SAS 솔루션을 도입해 디지털 혁신을 실현하는 국내외 금융 기업들이 증가하고 있다.

SAS코리아 금융영업본부장 윤태형 상무는 “최근 국내 은행권은 디지털 혁신에 따라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클라우드, 차세대 보안 솔루션 등을 활용해 조직을 둘러싼 환경을 빠르게 혁신하고 고객 경험을 극대화하고 있다”며 “SAS는 예측 및 고급 분석 시장의 선두 기업으로서 은행들이 인공지능을 활용한 레그테크 구현 및 비즈니스 성장을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해오고 있다. 앞으로도 SAS는 국내 금융 리더들과 베스트 프랙티스를 공유하고 디지털 금융 혁신을 위한 실질적인 사례와 전략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SAS

SAS는 분석 부문의 선두 기업입니다. SAS는 8만 3천여 곳 이상의 기업에 혁신적인 분석,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 데이터 관리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사가 신속하고 정확한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SAS는 1976년부터 전 세계 고객사에게 ‘THE POWER TO KNOW’에 입각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THE POWER TO KNOW®.

 

편집자 연락처:

  • SAS코리아
    (82) 2-2191-7200

Back to Top